국립과천과학관 스페이스월드

과천 국립 과학관 스페이스월드 키네틱 아트 kinetic sculpture

감속기어모터 IG-52GM 04TYPE (24v)
감속비 : 1/3 ~1/676 (감속비율 총 18종)
정격토크 : 3.6Kg-cm ~ 100Kg-cm
정격회전수 : 1,000 rpm ~ 4.1 rpm
장착 모터 : DC 24v / 4,000 rpm / 48.6 W Motor
위치 제어 : 엔코더
모터드라이버 : 자체 제작 DC 모터 드라이버
매달리는 물체 : 구형 플라스틱 크롬 도금 5kg
이동 거리 : 20m

안전장치 하나도 없이 설치하고 디버깅하는 과정은 정말 상상도 하기 싫었지만 많은 것을 배웠다.

Media synthesizer

미디어 신디사이저
국립현대미술관 어린이미술관

예술 + 기술의 만남
재료 : 알루미늄 8T , 아크릴 10T, 가변저항, 서스, 시트지
설계 : autodest inventor, autodest cad
제작 : 알루미늄 면삭, 아크릴 면삭, 시트지
밤샘 작업을 절대 안하신다는 청계천 아저씨를 설득했다. 기적적이었다. 정말 기적적이었다.

가까운 작가님께서 작품을 만든다고 하셨다. 키네틱 아트 / 미디어 아트를 하시는 오창근 작가님의 작품을 도왔다. 물론 작가로써 상상을 돕진 않았고 그 분의 상상을 하드웨어로 옮기는 작업을 진행했다.

앞쪽에서 아무런 볼트가 없도록 완벽하게 설계하기 위해서 몇 날을 고민했을까.. 하드웨어 설계 및 발주에 대해서는 전무하셨고 나는 원하는 대로 일단 캐드를 그려 드렸다.

현장을 고려하지 않은 설계로 아무 곳에서도 그렇게는 만들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았다. 하루만에 모든 설계 수정. 청계천 사장님과 밤 새면서 깎고 또 깎아서 완성한 작품.

3일은 잠을 못잔듯.

쓰러져 있는 나를 보고 어린이미술관 직원이 나를 보고 노숙자인줄 알았던 적도 있다. 이 작품처럼 목숨 걸고 만든 작품이 있었을까
불가능을 가능하게 만든 작품,
알루미늄, 아크릴, 절곡, 면삭, 시트지 등등을 조합한 작품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작품,
화면 앞쪽에는 볼트가 하나도 박혀있지 않다.

그게 가장 힘들었지만 그렇게 해서 가장 예쁘다

키네틱 아트 작가를 하고싶다는 생각을 처음으로 갖게 해준 작품.

그 꿈에 한 발 다가가게 해 준 작품이다.

Dance with a robot

날따라해봐요 2012년 作


휴머노이드 로봇을 이용한 로봇 게임! 아이들이 정말 좋아한 로봇이었다!!

기구 설계 및 디자인

inverse kinematics 를 이용한다. 좌표 값을 전송하면 팔은 그 쪽으로 이동한다. 일반적인 티칭으로는 휴머노이드 팔의 궤적 제어하기 힘들기 때문에 역기구학을 이용하여 궤적제어를 쉽게 하도록 만들었다. 손 끝이 원을 그릴 수도 있다

재미있는 작품

사람이 로봇을 보고 게임을 한다. 로봇도 사람을 보고 따라 춤을 출 수 있다. 훗날엔 몸짓이 아닌 말로써, 마음으로써 재미있는 것을 공유 할 수 있을 것이다!

재질 : 알루미늄 1.5T, 인형
전원 : 18v 리튬폴리머 배터리
통신 : rs485, rs232, 블루투스
컨트롤러 : DSP TMS320F28035
응용 어플리케이션 : .NET WPF
설계 : autodest inventor, autodest cad

해외에서 공공아이핀 접속차단 해제방법 (공인인증서만 필요)

직접 알아냈습니다!!! 아 ~~~!!! 감격의 눈물이 나려고 합니다.

img_57d5df2fbdda8

아이핀을 로그인 하라해서 시도를 하면

위와같이 에러창이 뜬다. 잠시후 다시 시도하라고 한다. 하지만 이 것은 거짓이다.
해외 로그인이 차단되었습니다. 라고 띄워줘야 하지만 잠시 후 다시 시도하라는 정보를 알려준다.
로그인이 실패했다는 정보만 띄워줬다면 어느 정도 해외 차단을 유추를 할 수 있었을텐데
잠시 후 다시 시도하라는 말은 마치 서버의 일시적 오류를 암시하는 것 같아서 해외 차단 때문에 로그인 실패라고 생각할 수 없게 만든다. 이 것은 명백한 잘못이다.

img_57d5df3bca1c2

문득 들어가본 곳에서 답을 찾았다. 바로 2차 인증!!! 2차 인증 설정을 하는 곳에 바로 답이 있다.
참 대단한 구멍이다. 해외에서 로그인을 차단을 시켜놨지만 2차 인증 설정하는 곳에 해외 로그인 차단 설정을 할 수 있다.
정리하자면, 1차 인증은 해외에서 막혀있다. 2차 인증 설정에서 1차 인증 해외 차단을 공인인증서로 해제 할 수 있다.
(VPN으로 우회해서 했지만 나중에 결국 이렇게 해도 된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img_57d5df428d20d

2차 인증 설정을 하기 위해서는 3가지 방법이 있는데 공인인증서를 선택한다.

img_57d5df4d8cd04

자신의 공인인증서 비밀번호를 넣으면

위와 같이 설정을 할 수 있다. 참 대단한 구멍이다. 2차 비밀번호를 설정해 줘야 하지만 어차피 해야 하는 것이었고, 이 곳에서 해외 로그인 차단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정말로 수정이 되었다.

다시 한 번 로그인 시도를 해 본다.

정말 로그인이 되었다.

현재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데 다시 한 번 테스트를 해 보았다.

1. 해외 로그인 차단 후 아이핀 로긴 시도하자 역시나 잠시 후 시도하라는 경고창과 함께 실패했고
2. 2차 인증 설정에서 공인인증서 인증 후 해외 로그인 차단 해제를 하자 마법처럼 로긴 차단이 해제되었다.

아이핀 담당 부처에 건의 :
꼭 한 번 해외에 나오셔서 아이핀 한 번 이용해 보세요. 저만 당할 순 없지요.

Drinky2 : Introduction and Download(Share)

DRINKY2


Hello guys! I come back with my new friend, Drinky2.

Drinky1, the very first robot which can drink alcohol, costs a lot of money. Also it has a complicating technical structure so that people cannot make it easily. However, I think you can try to make this new version of a drinking robot with reasonable price from now.

Actually, This is a robot for my wife. She dislikes drinking Korean alcohol Soju. On the other hand, Soju is my favorite, especially it tastes amazing when I have it with Korean BBQ at home. Since my wife cannot drink Soju at all, I used to pour the alcohol into my own glass and drink it alone.

As I mentioned in the first video, however, the taste of alcohol depends on the partner who I drink with. And the taste of it gets deeper and deeper, when the glass of alcohol is given and taken.

So I decided to make other one for my wife. The robot is kind of a black knight to save my wife and me. In place of my wife, Drinky2 drinks Soju.

The size is small enough to put on a dining table.
This robot drinks just five glasses of alcohol for my wife.
The robot can activate with a USB battery pack

 

DESIGN FILE

 

https://cad.onshape.com/documents/57d1bb74227ada10d927df3c/w/4f1e0f4886db60da22838fa7/e/76467c66df95532cabf656cb

If you already signed in OnShape, you can view and copy it. Or just for watching, just click URL.

 

Creative Commons License
Copyright (c) 2016 Eunchan Park <freetime4y@gmail.com> All rights reserved
This work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ShareAlike 4.0 International License.

 

BUILDING GUILD


A guide document for building Drinky2 is not ready now. I’ll make it soon. 😉

 

CONTACT


I am Eunchan Park and I call myself as happyThingsMaker.
I want to be a digital nomad and I hope to create things to make people happy.
CONTACT: freetime4y@gmail.com


드링키2


드링키2 : 술먹는 로봇 2번째 버전

술먹는 로봇 드링키 첫번째 모델은 가격이 다소 비쌌습니다.
또한 전시 작품이었긴 때문에 누구나 만들어 사용하기에는 버거웠지요
이제 작은 버전으로 새로 만드려고 합니다.

“소주를 잘 못마시는 아내를 위한 술먹는 흑기사로봇”

집에서 아내와 삼겹삼을 구워먹는데, 아내가 술을 잘 마시지 못합니다.
하지만 소주는 서로 주고 받아야 제 맛이죠.
그래서 생각했습니다.
술을 대신 마셔주는 로봇이 있으면 좋겠다. 마치 흑기사처럼요!

“식탁에 올라가도 괜찮을 법한 작은 크기의 로봇”
“아내 대신 몇 잔 정도만 대신 마셔줄 수 있는 로봇”
“스마트폰 전원으로도 충분히 구동할 수 있는 로봇”

흑기사 로봇과 함께 한 잔 어떠세요?!

행복물건개발자 박은찬입니다!
사람들을 행복하게 하는 물건을 평생 만드는 것이 꿈인 디지털목수랍니다.
앞으로 일어날 로봇 이야기, 많이 기대해 주세요!

DESIGN FILE

 

https://cad.onshape.com/documents/57d1bb74227ada10d927df3c/w/4f1e0f4886db60da22838fa7/e/76467c66df95532cabf656cb

OnShape 계정이 있다면 설계를 보거나 카피할 수 있습니다. 계정이 없어도 접근은 가능합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opyright (c) 2016 Eunchan Park <freetime4y@gmail.com> All rights reserved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제작 방법


제작 방법 문서는 곧 준비하겠습니다. ^^

 

CONTACT


행복물건 개발자 박은찬입니다.
디지털 목수가 되어 사람들을 행복하게 하고 싶습니다.
연락처 : freetime4y@gmail.com

한국어 보기 : 클릭

Starting sharing the design file (Parts for Drinky2 Head)

I’m about to use an online 3d cad tool rather then Autodesk Inventor.  Because it is easier for sharing design files to public than offline cad tool. Maybe we can regard an online 3d cad as Google Docs. The online cad is OnShape.

https://cad.onshape.com/…/9bbb30…/e/8f73185a492243b751d9d15c

https://www.onshape.com/

This is the website and you don’t need to download any installation file and you can just use 3d cad!

Because I’ve been learning OnShape, I can’t upload frequently but I think that sharing from small things from time to time is better than sharing everything after finished.It is kind of “lean way”

I’m ashamed that Drinky version 2nd has many things to fix but I think I can learn from this experience. Sharing , fixing, updating and getting feedback.

 

Drinky version 2nd has 3 motors for 3 axis rotation.

On Android or iOS , you can download Onshape application and see it.

2016 Makerfaire Norway Trondheim : Trondheim Science Museum

http://www.vitensenteret.com/

Trondheim Science Museum
트론헤임 과학 박물관

I didn’t know that it was Trondheim Science Museum before I wrote this posting.
블로그 포스팅을 하기 전까지는 이 곳이 과학 박물관인지도 모르고 있었다.

There were so many broken toys and kids were making something with that toy parts.
부스에는 수 많은 장난감들이 부숴져 있었고 새로운 것을 만들기 위해 그 것을 다시 조립하는 사람이 있었다.

이 도면은 아이들이 직접 작성한 것이다. 자신들이 만들고 싶어하는 것을 상상하고 그 것을 만들기 위해서 어떠한 재료와 이론이 필요한지 선생님들이 직접 알려준다.
Those design papers are drawn by kids. If they imagine what they want to make, and teachers guides how they can make it and what they have to learn.

교육적 측면에서, 아이들에게 무언가를 배우는 강한 동기를 제공하는 방법으로 참 좋다고 생각했다.
For educational perspective, I thought it is good way to give kids a strong motivation for learning.

한 아이가 투석기를 만드려고 부품을 제작하고 조립중이다.
A kid was making a part for his own catapult.

 

2016 Makerfaire Norway Trondheim : Hack Heim

HACKHEIM

Hacking + Trondheim (Norway 도시 명) 이란 뜻을 가진 것으로 보인다. 여러 가지 재미있는 작품들을 가지고 나왔는데 이번 메이커페어 트론헤임 중에서 가장 geek 한 단체로 느껴졌다.

http://hackheim.no/

” Hack Heim is Trondheim hacker space / maker space and space for technology enthusiasts regardless of education, age, gender and background gather to play, socialize, learn and teach.

Hack Heim 은 트론헤임 해커/메이커 스페이스입니다. 또한 열정적인 공학도들의 공간입니다. 학벌, 나이, 성별, 배경과는 상관 없이 모여서 놀고 사귀고 배우고 가르칩니다. ”

한 번 작품들을 감상해 보자.

어릴 적 콘솔게임에 열광했던 추억을 되살릴 수 있는 작품을 가져온 것 같다. 라즈베리파이가 눈에 보였고 모니터에는 HackHeim 이라는 글자가 띄워져 있었다. 게임이나 컨텐츠가 재생되고 있지는 않았으나 저 모습을 보는 것 만으로도 재미가 있었다.

3D 프린터의 원료인 필라멘트를 감는 통을 모아서 바퀴고 만들고 알루미늄과 각종 모터를 붙여서 자동차를 만들었다. 어릴 적에 남는 물건들로 각종 장난감을 만들었던 것이 생각난다.


종이에 구멍을 뚫고 그 것을 인식해서 오르골이 연주된다. 완성도가 뛰어난 작품이었다. 깔끔한 디자인에 모터 하나만 끊임 없이 돌면서 연주를 했다.

테오 안센의 키네틱 작품을 오마쥬한 듯 한 로봇이 보였다.

테오 안센의 키네틱 작품을 오마쥬한 듯 한 로봇이 보였다.

Image

스텝모터를 제어하는 것을 전시하는 것으로 봐선 아마도 이제 막 메이커 스페이스에 발을 들인 사람의 작품인 듯 했다. 하지만 충분히 멋지다. 이미 뿌듯함이 느껴진다. 이 모터 하나부터 시작하여 어마어마하게 많은 동작이 발생할 것이고 그 것이 각자의 목적에 맞게 사용될 때 뿌듯해 할 제작자를 상상한다.

메이커스페이스를 사용하는 누군가가 멋지게 BB-8 을 만들어서 전시했다.


키넥트 (모션감지카메라) 장치를 이용해서 모래의 높낮이를 측정하고 그 것에 따라 색깔이 변하게 만들었다. 게다가 움푹 들어간 곳은 파랗게 물을 표현했으며 찰랑거리기까지 한다.

https://www.facebook.com/media/set/?set=oa.915794175159678&type=3

2016 Makerfaire Norway Trondheim : Lær maskinen å tegne (Learn computer drawing)

Lær maskinen å tegne (Learn computer drawing)

컴퓨터를 이용해서 그림을 그리고 그 것을 CNC 머신이나 3d 프린터를 이용해서 출력해서 작품을 만든다. 상상을 하고 그 것을 컴퓨터를 이용해서 추상화 작업을 하고 기계를 이용해서 출력을 한다. 기존의 산업용 기계들을 예술가가 사용하면 이렇게 멋진 작품을 만들 수 있다.

104111

작가는 위와 같이 퍼즐을 만들어서 전시에 참가하였다. 잠깐 대화를 나눠보았는데 누구나 퍼즐을 좋아한다며 스스로 퍼즐을 맞추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나도 재미있게 퍼즐을 맞춰가면서 이거 꽤 재밌네? 라는 생각을 했다. 자신이 그린 그림들이 퍼즐로 탄생하는 모습의 과정이 참 재미있어 보인다.

Image

알고 봤더니 작가님과 나는 엄윤설 작가님을 서로 알고 있었던 사이었다. 페이스북에서 메이커페어 관련 글을 올려 놓았는데 엄윤설 작가님께서 댓글로 Line With 작가님이 친구라고 하셨고 마침 나는 이 부스를 방문한 다음 바로 그 댓글을 본 것이었다. 다시 찾아가서 작가님께 얘기를 하니 참 세상이 좁다 하시며 너무나 반가워 하셨다. 참 세상 좁다!


좀 더 자세한 정보는 아래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www.trondheimmakerfaire.no/portfolio-item/tegne-med-fres/
http://www.linewith.org/#/tegne-med-fres/
https://www.facebook.com/linewith?fref=ts

유럽 지역 메이커페어 정보

메이커페어 지도 : http://makerfaire.com/map/

메이커페어는 4 종류의 규모로 구분되는데요 미국 4군데에서 진행되는 Flagship, 아시아와 유럽 등에서 개최되는 Featured, 지역에서 소규모로 개최되는 Mini, 일반인은 참가할 수 없는 School Makerfaire 가 있습니다.

Featured Makerfaire in Europe
노르웨이 Oslo, Trondheim
영국 Newcastle
독일 베를린, Hannover, Chemnitz, Ruhr, Bodensee
오스트리아 Vienna
프랑스 Lille, Nantes, Paris
스페인 Galicia, Bilbao
포르투갈 Lisbon
이탈리아 Rome
터키 Istanbul

Mini Makerfaire in 북유럽지역 (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 핀란드)
Finland Espoo
Norway Oslo, Trondheim, Telemark
Sweden Stockholm, Göteborg
Denmark Aarhus
가 있습니다.

저는 이번 노르웨이 트론헤임 메이커페어에 다녀왔습니다.
날짜도 적당하고 제가 거주하고 있는 핀란드와도 가깝다고 생각했습니다.

http://www.trondheimmakerfaire.no/utstillere/
8월 26일, 27일

참가 신청을 하니 홈페이지에 고맙게도 로봇을 띄워줬습니다.
드링키, 드링키2, 잭슨 로봇을 들고 다녀올 예정입니다!

자동차도 구매했겠다 이 정도 운전은 주변 구경을 하다 보면 금방 갈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g하지만 만만치 않더군요. 그 뒷 이야기는 다음에 이야기 해 드리겠습니다.